자료실
  • 법령
  • 보고서/출판물
  • 성명서/보도자료
  • 매거진
  • 동영상
  • 카툰
성명서/보도자료
HOME > 자료실 > 성명서/보도자료
제목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작성자 동물자유연대 작성일 2016-12-13 오후 5:39:24 조회수 1495 추천수 126
첨부파일 공동논평_모란시장.hwp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 성남시-모란가축상인회, 살아 있는 개의 진열 및 도살 중단 합의 환영
- 개고기 판매 중단까지는 합의 안돼...동물보호단체들, 동물학대 척결 위해 약속 이행 여부 감시해 나갈 것
 
 
한 해 8만 마리의 개가 거래되어 '개식용의 메카'란 오명을 안고 있었던 성남 모란가축시장이 드디어 사라지게 된다. 오늘(1213) 성남시와 가축상인회는 <모란시장 환경정비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모란시장 내 살아 있는 개의 진열과 도살 등 공공연한 동물학대를 중단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개식용이 시민에게 환영 받지 못하는 사양산업임을 직시하고 업종전환을 결심한 상인들과 이를 설득해낸 성남시에 박수를 보내며 동물보호 단체들은 성남시와 가축상인회의 결정을 지지하고 환영하는 바이다.
 
이번 업무협약의 내용을 보면 모란가축시장 상인들은 도살 대기 중인 개들의 진열시설 및 도살시설 전부를 자진철거하고 전업하며, 성남시는 이러한 상인들의 전업 지원과 환경정비 등 행정적 지원 제공을 약속하고 있다. 이제 성남 모란시장에서는 개도살 행위는 물론 산 채로 개를 진열할 수 없게 된다. 이는 동물보호단체 및 시민들이 노력해 온 결과로, 우리는 전통 재래시장이라는 미명하에 모란시장 내에 존속해 온 '건강원' 점포들이 반려동물인 개를 철창 속에 가둬 전시도살하는 행태에 대해 즉각 중지를 요구해 왔다. 또한 여러 현행법에 저촉될 뿐만 아니라 혐오감을 주는 시설에 대한 이재명 성남시장의 결단이기도 하다.
 
그러나 산 개의 진열과 도살행위만 금지될 뿐 개의 지육 판매 중단에 대한 합의까지는 이르지 못했다. 개고기는 사육부터 도살까지 전 과정에서 동물학대 없이는 생산될 수 없는 고통과 생명경시의 산물이다. 그래서 이번에 성남시가 성남시 내에서 개의 도살은 사실상 금지했으나 개고기의 유통까지 막지 못한 것은 아쉬운 일임에 분명하다. 한편 이재명 성남시장은 모란가축시장이 동물보호를 위해 사라져야 한다는 당위성 보다는 보기 안 좋은 방식으로 개를 진열하고 도살하는 행위를 일소하기 위한 정비라는 인식의 한계를 뚜렷이 드러냈다.
 
이제 동물단체들에겐 성남시의 모란시장 내 동물학대 행위 척결의지와 실천을 면밀히 지켜보고 약속 이행 여부를 점검하여 전시행정이 되지 않도록 감시해야 할 임무가 부여됐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모란시장 환경정비 협약을 발표하면서 “50년 묵은 숙제를 풀었으며, 혐오시설이 사라진다고 자평했다. 동물단체들은 이번 모란시장 환경정비를 계기로 성남뿐만 아니라 전국 그 어디에서도 개고기가 발붙일 곳이 없게 되길 바라며, 성남시와 이재명 시장이 오늘 성남부터 시작합니다. 반려동물은 가족입니다라고 국민 앞에 한 약속이 꼭 지켜지길 바란다. 큰 변화를 이끌어낸 성남시의 노력을 환영하며 모란시장에서 개고기가 사라지는 그날까지 우리들은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최선을 다할 것이다.
 
 
20161213
 
ADF, 경기도수의사회, 고유거, 광주동물보호협회위드, 나비야사랑해, 나주천사의집, 다솜, 따뜻한엄마고양이, 대한동물사랑협회, 대전유기견사랑쉼터, 떠돌이개와길냥이,동물과사람이행복한동사행, 동물과함께행복한세상, 동물권단체 케어, 동물보호단체 행강,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 동물보호활동가들의모임, 동물자유연대, 부산길고양이보호연대,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서울동물학대방지연합, 서울시수의사회. 수원애견인들의모임, 시흥엔젤홈, 애니멀아리랑, 어덥트코리안독스, 용인시동물보호협회, 우리동물병원생명사회적협동조합, 위드올애니멀스, 유기동물보호단체이웃들, 유기동물사랑나누기, 천안아산반려동물사랑모임, 팅커벨프로젝트, 프리코리안독 한국지부, 한국고양이보호협회, 한국고양이수의사회, 한국동물병원협회, 한국동물보호교육재단, 한국동물보호연합, 해피엔딩레스큐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
333
[논평] 농림축산식품부 동물복지정책팀의 ‘과(課)’단위 신설 환영과 향후 과제
동물자유연대
2018.06.07 2779
332
[공동성명서] 개를 가축에서 제외시키는 「축산법 일부개정법률안」 발의를 환영하며
동물자유연대
2018.06.01 493
331
[성명] 스타벅스는 산란계에 끔찍한 고통 주는 배터리케이지 사육방식을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8.04.22 1299
330
[성명] 잔혹범죄마저 눈 감는 검찰의 동물학대 수사 태도를 규탄한다
동물자유연대
2018.03.27 3165
329
[논평] 2017년 개정 동물보호법의 시행을 환영한다
동물자유연대
2018.03.22 1860
328
[논평]동물을 사육의 대상으로 봄으로서 근본적인 개선 과제를 남긴 동물보호법 개정
동물자유연대
2018.03.03 725
327
[논평] 동물보호의 국가 책임을 명시한 대통령 개헌안 환영
동물자유연대
2018.03.21 2966
326
[논평] 동물은 사육의 대상? 근본적인 개선 과제를 남긴 동물보호법 개정
동물자유연대
2018.03.03 3012
325
[보도자료]법조인 88명, 체고 40cm 이상 관리대상견 지정 철회 요구!
동물자유연대
2018.02.01 1273
324
[보도자료] 모란 재래개시장 철거 지연에 동물단체들, 항의집회
동물자유연대
2017.12.30 1331
323
[보도자료] '전기도살 무죄 선고’는 오직 동물학대자에만 이익인 판결
동물자유연대
2017.12.26 1476
322
[보도자료] 동물자유연대, 개농장 항생제 남용실태 고발
동물자유연대
2017.08.28 2008
321
[기자회견문] 개 전기도살 무죄판결 파기, 동물학대자 처벌 촉구 기자회견
동물자유연대
2017.08.21 1868
320
'동물보호 업무 부처 이관'에 대한 동물자유연대와 카라의 의견
동물자유연대
2017.08.21 1969
319
[보도자료] 잔인한 개 전기도살 무죄판결은 파기되어야 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8.21 1428
318
[보도자료] 동물보호단체들, 서초동 법조타운서 ‘고통 없는 복날 캠페인’
동물자유연대
2017.08.10 1361
317
[논평] 동물복지팀의 축산영역 편입 철회와 동물복지과 승격을 촉구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8.01 2170
316
[논평]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의 수정과 동물보호 전담부서 지자체 확대를 촉구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7.20 1604
315
[논평] 제19대 문재인 대통령 취임을 환영하며..사람과 동물이 함께 사는 건강한 생명국가 건설을 바란다
동물자유연대
2017.05.10 1982
314
[보도자료] 참사랑 동물복지농장 조류독감(AI) 음성판정... ‘예방적’ 살처분 강행 의미 없어
동물자유연대
2017.03.29 1194
313
[공동 보도자료] 민관공동조사로 고래류 사육시설 부실 관리실태 드러나
동물자유연대
2017.03.29 1101
312
[보도자료] 홧김에 자신이 기르던 개 5마리 죽인 남성 입건
동물자유연대
2017.03.28 1913
311
[보도자료]익산 참사랑 동물복지농장 ‘예방적 살처분’에 대한 집행정지 결정 촉구 기자회견
동물자유연대
2017.03.23 1086
310
[공동성명] 동물복지농장 ‘예방적’ 살처분을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7.03.17 1370
309
[공동성명] 청와대 진돗개들, 반려동물로 살아야 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3.17 1996
308
[공동 논평] 20대 국회 첫 동물보호법 개정을 환영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3.06 1130
307
[공동 기자회견문] 황교안 총리는 방역실패 책임지고 지금 당장 지속가능한 동물복지 축산을 위한 근본적 개혁에..
동물자유연대
2017.02.22 1142
306
[보도자료]10일간 돌고래 사육시설 8곳 민·관 합동조사 진행
동물자유연대
2017.02.22 1108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동물자유연대
2016.12.13 1495
304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동물보호법 방기를 규탄한다!
동물자유연대
2016.12.07 1202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