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법령
  • 보고서/출판물
  • 성명서/보도자료
  • 매거진
  • 동영상
  • 카툰
성명서/보도자료
HOME > 자료실 > 성명서/보도자료
제목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작성자 동물자유연대 작성일 2016-12-13 오후 5:39:24 조회수 644 추천수 24
첨부파일 공동논평_모란시장.hwp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 성남시-모란가축상인회, 살아 있는 개의 진열 및 도살 중단 합의 환영
- 개고기 판매 중단까지는 합의 안돼...동물보호단체들, 동물학대 척결 위해 약속 이행 여부 감시해 나갈 것
 
 
한 해 8만 마리의 개가 거래되어 '개식용의 메카'란 오명을 안고 있었던 성남 모란가축시장이 드디어 사라지게 된다. 오늘(1213) 성남시와 가축상인회는 <모란시장 환경정비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모란시장 내 살아 있는 개의 진열과 도살 등 공공연한 동물학대를 중단하기로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개식용이 시민에게 환영 받지 못하는 사양산업임을 직시하고 업종전환을 결심한 상인들과 이를 설득해낸 성남시에 박수를 보내며 동물보호 단체들은 성남시와 가축상인회의 결정을 지지하고 환영하는 바이다.
 
이번 업무협약의 내용을 보면 모란가축시장 상인들은 도살 대기 중인 개들의 진열시설 및 도살시설 전부를 자진철거하고 전업하며, 성남시는 이러한 상인들의 전업 지원과 환경정비 등 행정적 지원 제공을 약속하고 있다. 이제 성남 모란시장에서는 개도살 행위는 물론 산 채로 개를 진열할 수 없게 된다. 이는 동물보호단체 및 시민들이 노력해 온 결과로, 우리는 전통 재래시장이라는 미명하에 모란시장 내에 존속해 온 '건강원' 점포들이 반려동물인 개를 철창 속에 가둬 전시도살하는 행태에 대해 즉각 중지를 요구해 왔다. 또한 여러 현행법에 저촉될 뿐만 아니라 혐오감을 주는 시설에 대한 이재명 성남시장의 결단이기도 하다.
 
그러나 산 개의 진열과 도살행위만 금지될 뿐 개의 지육 판매 중단에 대한 합의까지는 이르지 못했다. 개고기는 사육부터 도살까지 전 과정에서 동물학대 없이는 생산될 수 없는 고통과 생명경시의 산물이다. 그래서 이번에 성남시가 성남시 내에서 개의 도살은 사실상 금지했으나 개고기의 유통까지 막지 못한 것은 아쉬운 일임에 분명하다. 한편 이재명 성남시장은 모란가축시장이 동물보호를 위해 사라져야 한다는 당위성 보다는 보기 안 좋은 방식으로 개를 진열하고 도살하는 행위를 일소하기 위한 정비라는 인식의 한계를 뚜렷이 드러냈다.
 
이제 동물단체들에겐 성남시의 모란시장 내 동물학대 행위 척결의지와 실천을 면밀히 지켜보고 약속 이행 여부를 점검하여 전시행정이 되지 않도록 감시해야 할 임무가 부여됐다. 이재명 성남시장은 모란시장 환경정비 협약을 발표하면서 “50년 묵은 숙제를 풀었으며, 혐오시설이 사라진다고 자평했다. 동물단체들은 이번 모란시장 환경정비를 계기로 성남뿐만 아니라 전국 그 어디에서도 개고기가 발붙일 곳이 없게 되길 바라며, 성남시와 이재명 시장이 오늘 성남부터 시작합니다. 반려동물은 가족입니다라고 국민 앞에 한 약속이 꼭 지켜지길 바란다. 큰 변화를 이끌어낸 성남시의 노력을 환영하며 모란시장에서 개고기가 사라지는 그날까지 우리들은 지금까지와 마찬가지로 최선을 다할 것이다.
 
 
20161213
 
ADF, 경기도수의사회, 고유거, 광주동물보호협회위드, 나비야사랑해, 나주천사의집, 다솜, 따뜻한엄마고양이, 대한동물사랑협회, 대전유기견사랑쉼터, 떠돌이개와길냥이,동물과사람이행복한동사행, 동물과함께행복한세상, 동물권단체 케어, 동물보호단체 행강, 동물보호시민단체 카라, 동물보호활동가들의모임, 동물자유연대, 부산길고양이보호연대,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 생명체학대방지포럼, 서울동물학대방지연합, 서울시수의사회. 수원애견인들의모임, 시흥엔젤홈, 애니멀아리랑, 어덥트코리안독스, 용인시동물보호협회, 우리동물병원생명사회적협동조합, 위드올애니멀스, 유기동물보호단체이웃들, 유기동물사랑나누기, 천안아산반려동물사랑모임, 팅커벨프로젝트, 프리코리안독 한국지부, 한국고양이보호협회, 한국고양이수의사회, 한국동물병원협회, 한국동물보호교육재단, 한국동물보호연합, 해피엔딩레스큐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
315
[논평] 제19대 문재인 대통령 취임을 환영하며..사람과 동물이 함께 사는 건강한 생명국가 건설을 바란다
동물자유연대
2017.05.10 847
314
[보도자료] 참사랑 동물복지농장 조류독감(AI) 음성판정... ‘예방적’ 살처분 강행 의미 없어
동물자유연대
2017.03.29 376
313
[공동 보도자료] 민관공동조사로 고래류 사육시설 부실 관리실태 드러나
동물자유연대
2017.03.29 322
312
[보도자료] 홧김에 자신이 기르던 개 5마리 죽인 남성 입건
동물자유연대
2017.03.28 876
311
[보도자료]익산 참사랑 동물복지농장 ‘예방적 살처분’에 대한 집행정지 결정 촉구 기자회견
동물자유연대
2017.03.23 311
310
[공동성명] 동물복지농장 ‘예방적’ 살처분을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7.03.17 535
309
[공동성명] 청와대 진돗개들, 반려동물로 살아야 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3.17 1310
308
[공동 논평] 20대 국회 첫 동물보호법 개정을 환영한다.
동물자유연대
2017.03.06 343
307
[공동 기자회견문] 황교안 총리는 방역실패 책임지고 지금 당장 지속가능한 동물복지 축산을 위한 근본적 개혁에..
동물자유연대
2017.02.22 359
306
[보도자료]10일간 돌고래 사육시설 8곳 민·관 합동조사 진행
동물자유연대
2017.02.22 256
[공동 논평] 성남 모란시장의 개 전시 및 도살 중단 환영... 개고기 판매금지라는 과제는 남아
동물자유연대
2016.12.13 644
304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동물보호법 방기를 규탄한다!
동물자유연대
2016.12.07 387
303
동물보호단체 공동 시국선언
동물자유연대
2016.11.11 785
302
[기자회견문] 이마트 몰리스펫샵은 강아지판매를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9.28 1075
301
[성명서] 길고양이 600마리 살해범의 2심 판결, 집행유예 결정에 분노한다.
동물자유연대
2016.08.10 2903
300
[제돌이 귀향 3주년 성명서] 전시장에 남아 있는 남방큰돌고래 대포·금등·비봉이를 방류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7.18 993
299
[성명서]정부의 반려동물분양산업 및 할랄도축장건설 투자활성화 대책을 즉각 폐기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7.07 4803
298
[보도자료] 필리핀 정부, 마닐라오션파크-거제씨월드간 벨루가(흰고래) 국제 거래를 금지시키다.
동물자유연대
2016.07.05 856
297
[기자회견문] 하림 팜스코는 불법 강아지공장 양산하는 애견경매장을 폐쇄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6.29 1138
296
[기자회견문] 코엑스 아쿠아리움은 다람쥐원숭이 전시를 즉시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6.27 1106
295
[기자회견문] 몰리스 펫샵은 강아지 공급처에 대한 자료를 공개하고 향후 동물판매를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6.09 2280
294
[공동기자회견문] 농림축산식품부는 강아지 공장 문제를 당장 해결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5.19 2289
293
[공동 보도자료] 롯데월드 아쿠아리움 고래류 추가반입 없다 합의
동물자유연대
2016.04.18 891
292
[공동 기자회견문] 창원지방검찰청은 길고양이 600마리 살해범 집행유예 판결에 즉시 항소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4.11 1189
291
[보도자료]길고양이 600마리를 잔혹하게 살해한 일명 ‘나비탕’ 유통업자에게 실형 선고
동물자유연대
2016.04.06 1608
290
[성명서] 길고양이 600마리 살해범의 집행유예 판결에 유감을 표한다
동물자유연대
2016.04.06 3828
289
[성명서]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은 벨루가 사육환경을 개선하고 추가 수입 중단 선언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4.04 2477
288
[공동기자회견문] 최성 고양시장은 “원숭이학교 일산 스페셜 공연” 계약을 당장 파기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2.22 5387
287
[기자회견문] 최성 고양시장은 고양국제꽃박람회장 원숭이학교 공연 계약을 당장 취소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2.03 1325
286
[성명서] 울산 남구는 땜질 처방 중단하고, 공연 돌고래 수입 영구 중단하라
동물자유연대
2016.01.25 1137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