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여게시판
  • 공지사항
  • 뉴스레터
  • 학대제보
  • 유기동물 발견시
  • 정회원방
  • 부산지부
  • 활동소식
활동소식
HOME > 참여게시판 > 활동소식
제목 [구조]인천서구 와 청주시 학대현장에서 구조된 아이들 소식 입니다
작성자 반려동물복지센터 작성일 2017-04-12 오후 5:42:23 조회수 1807 추천수 24
지난 3월 인천서구에서 자신이 키우던 개들을 화풀이 대상으로 잔인하게 살육했던 현장에서 다행히 살아남아 병원에서 치료 중이던 백구 2마리(찬이.란이)와 오브차카 종인 칸이 그리고 청주에서 견주의 지속적인 학대상황에서 구조되었던 푸들 2 아이들(승지·미지) 소식입니다.
 
현재 찬이. 란이는 지자체 협력 병원에서 응급수술 후 센터로 입소하였습니다. 하지만 상처 부위의 염증 증세와 입소 직후 설사증세를 동반하여 검사결과 코로나 장염에 감염되어 현재 치료 중에 있습니다. 열악한 환경에서 방치되다시피 생활해오던 아이들이 제대로 된 접종한 번 받지 못해 면역력이 없는 상태에서 극심한 스트레스까지 겪었으니 무리가 아닐지도 모릅니다. 다행히 집중치료 덕에 서서히 안정을 찾아가고 있으나 아직 완치 판정까지 시간이 더 필요할 것 같습니다. 외상없이 구조된 오브차카 종인 칸은 아직 사람에 대한 트라우마가 남았는지 외부인에 대한 공격적인 성향을 보이지만 조금씩 나아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심장사상충에 감염되어 곧 치료에 들어갈 예정입니다.
 
 
청주 학대현장에서 구조된 승지.미지는 더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미지는 넓은 화상 부위를 제때 치료를 받지못해 염증수치가 높아 계속해서 약물과 화상 치료를 병행하고 있으나 다른 검사를 하지 못할 정도로 몸 상태의 회복이 더디고. 3개월밖에 안 된 승지는 파보 판정으로 하루하루를 힘들게 버티고 있습니다. 치료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나 현재로써는 아무 장담도 하지 못하는 상태이지만 꿋꿋이 버텨내고 있으니 반드시 이겨내리라 믿습니다.
 
 
아무 이유 없이 그저 사람의 화풀이 대상이 되어 영문도 모른 채 고통스럽고 피투성이가 되었지만 그래도 좋다고 사람 품을 파고드는 아이들 보기가 미안합니다. 가장 아프다는 화상 치료를 받을때마저 아무 소리도 내지 못하고 참는 아이들을 보면서 활동가들의 마음은 무너져내립니다.
 
최근 우리 사회에 비상식적이고 잔혹한 동물 학대 사건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동물보호법이 강화되었지만 동물 학대 사건에 대해서는 실형이 아닌 단순 벌금 처벌로만 그치는 현실은 동물 학대가 빈번히 자행되는 원인이기도 합니다.
 
대한민국의 동물보호법은 동물을 때렸다는 것만으로는 처벌할 수 없습니다.
동물이 사람에게 폭력을 당해도 죽지 않거나 상해의 흔적이 없다면 처벌하지 못합니다.
몇 발자국 움직일 수 없는 짧은 목줄에 묶여도, 집이 없어 뜨거운 햇빛과 차가운 눈비를 피할 수 없어도,
하루에 한 끼를 먹는 것도 힘든 열악한 환경에 방치해도 동물들이 죽지 않는다면 처벌하지 못합니다.
학대범이 처벌을 받는다 해도, 학대받은 동물은 학대범의 소유인 '사유재산'으로 남습니다.
그러니 우리가 합법적으로 동물을 구출할 수도 없습니다.
 
이러한 법의 한계 속에서 이제는 동물 학대가 비단 동물만의 문제가 아니며, 사회적 폭력이라는 측면에서 재고 되어야 합니다. 동물을 고통에 빠뜨리고 심지어 그들의 고통을 즐기는 행위는 결코 용납될 수 없습니다.
 
물자유연대는 가장 열악한 구조 환경, 잔인한 학대 현장 등을 외면하지 않고 구조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대한민국에서 동물보호단체가 해야 하는 가장 중요한 역할은 모든 동물을 구조하는 것이 아닌, 동물들에 대한 부당하고 불합리한 문제들을 사회에 알리고, 정부에 법과 제도의 개선을 요구하여 우리 사회의 인식과 태도를 변화시키는 것임을 이해하고 함께 응원해주세요.
 
동물이기 때문에 아무 이유 없이 사람들에게 학대를 받고 있을 우리 사회의 또 다른 다른 찬이, 란이, 승지, 미지를 위해 동물자유연대는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민수홍
응원합니다.
감사합니다.
2017-04-12 오후 11:04:47
김경은
항상 힘써주셔서 감사합니다.~항상 응원합니다.~
2017-04-13 오전 9:07:56
깽이마리
ㅠ.ㅠ 정말 안타깝네요. 특히 푸들 아이들은 짠합니다. 찬이란이는 잘 견디고 이겨내줄 것 같은데... 두 푸들 아이들은 장담을 할 수가 없는 상태인듯 하여서... 제발 잘 견뎌내고 남양주 센터에서 장난치는 모습을 보고 싶네요.
2017-04-13 오후 12:12:55
이경숙
아가들이 넘 가엾네요 ㅠㅠ
아가들이 얼른 회복되길 빕니다
나쁜 사람들!!!
2017-04-13 오후 7:20:45
서명순
응원합니다.. 우리 아이들 힘내서 잘 이겨내기를...
2017-04-21 오후 6:48:11
이승숙
그저 미안하고 가슴이 짠~할뿐입니다.
2017-04-26 오후 1:57:32
화동운수
승지,미지는 잘 이겨내고 있나요? 맘이아픕니다 ㅠㅠ
2017-04-27 오후 2:51:16
번호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
[채용공고] 동물자유연대 상근활동가 및 연구원 모집
동물자유연대
2017.06.28 434
동물자유연대의 ‘따뜻한 집 만들기’에 후원해 주세요. (3)
동물자유연대
2016.11.25 6469
동물자유연대 회원님들과 구조 및 제보자들께 알립니다. (1)
동물자유연대
2013.03.17 12223
8483
개식용 반대 컨텐츠 공모전 수상작들을 소개합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7.19 171
8482
[동영상]제돌이부터 대포, 금등이까지 쇼돌고래의 귀향 여정 (2)
동물자유연대
2017.07.18 93
8481
[구조] 질병과 부상으로 고통받던 해피와 럭키 (1)
반려동물복지센터
2017.07.17 131
8480
[온라인 동물입양 캠페인] 반려동물복지센터에서 마음 시원해지는 피서를! (1)
반려동물복지센터
2017.07.17 138
8479
지난 6월 SNS상 올라온 강아지 학대영상에 대한 진행상황 입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7.17 145
8478
YES24와 함께하는 '생명 존중 교양 프로젝트' 2탄
동물자유연대
2017.07.12 127
8477
[구조] 사람들의 관심과 사랑으로 새가족을 만난 바우 (2)
동물자유연대
2017.07.07 1222
8476
배우&가수 '김재경'님의 <개밥책> 출판기념자선바자회 수익금과 후원물품이 전달되었습니다! (1)
동물자유연대
2017.06.28 280
8475
2017년 7월 9일(일) 오전 11시 30분, 서울광장으로 나와주세요!
동물자유연대
2017.06.29 3678
8474
태안에서 발생한 잔인한 동물학대 사건에 항의하는 민원을 넣어주세요 (1)
동물자유연대
2017.06.27 7353
8473
‘잘있어, 생선은 고마웠어’ 대 서사시와 같은 돌고래 해방 기록, 북콘서트! (1)
동물자유연대
2017.06.23 316
8472
‘여주 개농장 아사사건’ 법원에 엄중처벌을 촉구하는 탄원 서명을 전달하였습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6.22 437
8471
[구조] 아픔에서 벗어난 까만 두 고양이, 까망이와 버찌 (2)
동물자유연대
2017.06.18 560
8470
[공동성명]서울시는 쇼돌고래 '태지'에 대한 책임을 다하라!
동물자유연대
2017.06.20 146
8469
[자원봉사모집] 개식용 문화의 종식을 바라는 당신! STOP IT 2017이 기다립니다 (3)
동물자유연대
2017.06.20 2739
8468
'잘 있어, 생선은 고마웠어' 토크콘서트에 초대합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6.19 243
8467
캣맘 조직 길고양이 TNR 지원사업 간담회 후기
동물자유연대
2017.06.16 397
8466
[참여요청] 여주 개농장주가 엄중처벌 될 수 있도록 탄원에 동참해주세요!
동물자유연대
2017.06.15 973
8465
미시, 임부복 쇼핑몰 [마마준]이 동물자유연대와 함께합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6.14 225
8464
[구조] 건설장비에 실려 어미와 헤어진 아깽이 3남매의 '엄마 찾아 삼만리'
동물자유연대
2017.06.07 2043
8463
[STOP IT 2017] 개식용 반대 콘텐츠 공모전
동물자유연대
2017.06.05 1849
8462
[STOP IT 2017]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동물자유연대
2017.06.05 1019
8461
동물들을 위한 5가지 다짐을 담은 팔찌, 캠페인 ANDAS
동물자유연대
2017.06.02 645
8460
부천에서 발생한 끔찍한 동물학대 사건 (4)
동물자유연대
2017.05.31 7013
8459
금등·대포의 자연적응훈련 모습을 공개합니다 (2)
동물자유연대
2017.05.31 573
8458
[추천도서] 바다로 돌아가는 돌고래들의 이야기, 남종영기자님의 '잘있어, 생선은 고마웠어' (1)
동물자유연대
2017.05.23 223
8457
[구조] 버섯농장 폐업과 함께 버려진 '우리', '소원'이 (2)
반려동물복지센터
2017.05.23 1139
이전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