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 소개

동물자유연대의 반려동물복지센터 온 은 국내에 현존하는 동물보호시설 중 선진형 동물복지시설의 첫 사례로써 2013년 8월 남양주에서 첫 개관을 하였습니다.

반려동물복지센터 온은 2009년에 동물보호시설에도 동물 복지가 구현되어야 하는 시급한 과제를 담아 우리 사회에서도 선진적인 보호시설의 건립과 운영이 가능할 수 있다는 것을 실체적으로 보여주고자하는 목표를 가지고 기획되었습니다.

당시엔 불가능한 일이라는 회의적인 반응도 있었지만 우리는 할 수 있다는 신념으로 추진하였고, 생존형 보호소를 지양하고 동물복지형 반려동물센터를 이루고자 하는 많은 시민들의 참여로 희망은 현실로 구현되면서, 우리 사회에 제2, 제3의 선진형 반려동물복지센터 건립의 확대 가능성을 보여준 사례가 되었습니다.

동물자유연대의 온 센터는 학대와 사회적인 소외로 고통받는 동물들과 애너멀 호더, 불법 번식장, 식용의 위기에 있던 농장의 개와 고양이들이 새 생명과 새 삶을 보장받을 수 있는 기회의 보금자리이며 우리 사회에서 동물센터의 미래를 선도하는 표본이 될 것입니다.

365일 꺼지지 않는 불이 되어 생명을 이어가는 곳, 온 마음과 정성을 다하는 동물자유연대 반려동물복지센터 온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 주세요.

ROLE MODEL

  • 생존형 보호소의 수준을 넘어서 동물의 삶의 질을 생각할 수 있는 선진형 보호소
  • 타 보호소의 모범 사례 제시
  • 단체가 추구하는 이상적인 모습을 제시하고자 함

EDUCATION

  • 생명 존중과 동물 보호 교육
  • 생명에 대한 경외심 교육
  • 반려동물의 유기 문제 뿐 아니라 동물 구매 등 동물보호에 대한 인식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