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2004년 집없는 동물의 날 행사[8월21일]

  • 동물자유연대
  • /
  • 2004.08.16 08:44
  • /
  • 6346
  • /
  • 814


=============================================================
행사 날짜 : 2004년 8월 21일(토요일)  오후 6시~ 9시
행사 장소 : 서울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지하철4호선 혜화역)
행사 내용 : 유기동물 실태 사진 전시
                 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을 위한 리플렛 배포
                 유기동물의 비극적인 종말을 담은 영화 상영
                 인간들로 인해  생을 마감한 동물들을 위한 촛불 위령제

후        원 : 한국마스타푸드(페디그리)
=============================================================

집없는 동물을 위해, 그리고 여러분들의 반려동물들을 영원히 지켜준다는 서약의 날~! \' 집없는 동물의 날\' 행사를 개최합니다.

시원한 공원에서 동물들과 즐거운 한때도 보내시고, 인형극과 동물 다큐영화도 관람하세요. 그리고 우리의 반려동물들을 끝까지 책임있게 돌본다는 맹세의 시간도 함께 해주세요~

이 행사는 2003년에는 30개국과 미국내 38개주 이상의 지역에서 400여개의 단체가 함께 참여했던 지구촌 행사입니다.
올해에도 많은 단체들이 참여하여 버려지는 동물들의 실상을 알리고 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보급하고자 합니다.

1. 행사의 취지

최근 반려동물 문화가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으나, 이에 대한 미성숙함으로 말미암아  반려 동물에 대한 책임감 실종 및 관리 미숙의 결과로써 길에서 떠돌고 있는 집없는 동물들이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2003년 한해에 서울시 관내에 공식 보고된 유기동물의 숫자는 약 8,000여마리, 전국적으로는 150,000마리였습니다.
그러나 행정서류에 남겨지지 않고 길에서 떠돌아다니는 중이거나 질병 및 사고로 객사한 동물, 민간동물단체의 구조 동물, 개인적으로 돌보는 유기동물의 숫자는 이루 헤아릴 수 없습니다.
이에 \'집없는 동물의 날\' 행사를 통하여 반려동물에 대한 책임감 고취 및 수많은 떠돌이 동물에 대한 관심을 증대시켜서 이에 대한 재발 방지 및 대처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하고,
집없는 동물들이 보호시설 수용 능력의 한계로 인하여 안락사로 생을 마감하는  비참한 현실을 종식시키기위해서는,  불임수술의 중요성과  동물을 입양할 시 보호시설에서 보호중인 집없는 동물들을 입양하도록 홍보하는 행사입니다.

2. 행사의  역사 및 목적

미국의 ISAR(International Society for Animal Rights)에서 11여년 전부터 시작한  National Homeless Animals\' Day (전국 떠돌이 동물의 날)은 매년 8월 세째주 토요일에 행해지고 있으며, 2003년 8월에는 30개국, 미국내 38개 주, 400여 단체가 참여한 행사이며 올해는 그 이상의 국가와 미주 단체들이 참가하게 됩니다.
전국 집없는 동물의 날 National Homeless Animals\' Day(NHAD)는 국제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날로서 애완동물 과잉의 비극이라는 중대한 사안과 어떻게 이런 사실이 지역 사회에 영향을 미치는가에 대해 대중의 관심을 끌기 위해 철야 촛불 행사와 다른 여러 행사들을 갖는 헌신적인 동물 권리/복지/구조 단체들과 개개인의 주의를 끌고 있습니다.
본 단체는 대중에게 애완동물의 중성화 수술의 중요성을 일깨워주고, 브리더나 애완동물 가게가 아닌 보호소에서 다음 애완 동물을 입양할 것을 교육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건강한 동물을 죽이는 일은 이제 그만 되어야 하며, 이러한 과잉 위기를 종식시키는 유일한 방법은 모든 사람이 각각 자신의 애완동물에 중성화 수술을 해주고, 애완동물 가게나 번식가로부터 동물을 구입하지 말고 동물들을 입양하는 방법이라는 사실을 알리기 위해 올해에는 가능한 많은 동물단체들을 참여시키기 위해 엄청난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전국 집없는 동물의 날은 미국과 다른 해외 전역에 걸쳐 각 시, 지역사회 내에서 대중을 교육하고 그들에게 보호자로서의 책임을 고취시키기 위함입니다. 교육만이 애완동물 과잉이라는 비극을 끝낼 수 있는 열쇠입니다.                                                                                                                                                                                                        - from   ISAR  http://www.isaronline.or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