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장동물

사람을 거부하던 퇴역 경주마의 속사정, ‘메리골드’의 이야기

  • 동물자유연대
  • /
  • 2022.06.08 14:51
  • /
  • 137
  • /
  • 3





여러분, 퇴역경주마 잊지 않고 계시죠? 우리 눈에 직접 보이지 않아도, 이 시간에도 계속해서 퇴역경주마들이 생겨나고, 고통받고 있습니다. 그들의 삶이 조금이나마 나아지길 바라며 메리골드(가명)’라는 한 퇴역경주마의 안타까운 생을 한편의 이야기로 소개합니다.


📜📜📜


굉장히 가슴아픈 사연입니다. 코끼리처럼 기억력이 뛰어난 말의 특성상 메리골드는 자신의 망아지를 아마 오랫동안 잊지 못했을 것입니다😢


우리나라 대부분의 말들은 목장에서 태어나기에 승마장에서 망아지가 태어날 일이 거의 없습니다. 하지만, 어찌된 영문인지 메리골드는 누구도 모르는 사이 임신을 하고 혼자 출산을 했습니다. 그 사이 사람들은 안장을 얹기 위해 배를 복대로 바짝 조이고, 운동을 시킨다는 이유로 배에 박차를 가했습니다.


승마장에 있었을 때 왜 메리골드가 새끼를 가진 사실을 왜 몰랐던 건지, ‘메리골드에게 조금 더 관심을 기울이고 친절할 수는 없었는지수없이 많은 물음표가 꼬리를 물고 떠오릅니다.


경주마로 성적이 좋지 않아 하나의 물건으로 취급되어 승마장에 팔려가고, 사람을 따르지 않는다고 미친 말 취급되었던 메리골드퇴역경주마의 삶... 그 생명에게 작은 배려와 관심이 있었더라면, ‘메리골드는 조금이라도 행복할 수 있었을 텐데... 안타까움만 남습니다.


지금도 경주마로 살아가는 수많은 말들이 비극적인 삶을 견디고 안타까운 죽음을 맞이하고 있습니다. 동물자유연대는 제주비건 등 연대 단체와 함께 퇴역경주마 복지체계 구축을 위한 활동을 지속 중입니다. 경주마에 대한 철저한 관리와 은퇴 후 안락한 삶을 보장하기 위한 동물자유연대의 활동에 꾸준한 관심을 부탁드립니다🙏




댓글


김정화 2022-06-10 18:12 | 삭제

가엽은 동물들 어떤사람 만나냐에따라 인상이 달라지지않는 복지가 평균적으로 골고루잘되있음 좋을텐데 몰래 학대하는것들 어떻게 찾아내나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