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고발] 동물학대 유튜버 고발 - ① 더욱 대담해진 학대, 모니터 속 악마를 방조한 이는 누구인가?

  • 동물자유연대
  • /
  • 2019.07.30 17:31
  • /
  • 1266
  • /
  • 2

동물학대 유튜버 고발!!!
 더욱 대담해진 학대, 모니터 속 악마를 방조한 이는 누구인가?


“ 백 날 고발해봐라, 벌금 내면 그만이지, 돈이 없겠냐? ”

“ 고양이 찢어 죽인 사건도 결국 아무 일도 안 일어났는데, 뭘. 이런 관심은 (여론) 3일, 1주일이면 끝이다. ”

“ 경찰이 내 강아지 가져갈 수 있다? 내 재산이니까 절대 못한다. ”

“ 사랑의 매도 있지 않냐. 난 앞으로도 개가 말 안 들으면 때릴 거다. ”


뻔뻔함과 비아냥으로 가득 찬 위의 발언은 지난 7월 25일, 26일 자신의 반려견(태양이)을 학대한 혐의로 동물자유연대가 고발한 유튜버의 발언입니다. 

자신의 침대에 반려견을 패대기 치고 목을 졸라 들어올려 얼굴을 물고 머리를 사정없이 내리치는 등 차마 눈뜨고는 볼 수 없는 동물학대를 저지른 유튜버는 바로 어제 저녁 9시경 생방송을 켰습니다. 사죄와 반성의 기미는 눈꼽 만큼도 찾아볼 수 없는 모습의 유튜버는 자신의 행위가 언론에 알려지고 시민들이 공분하는 모습을 마치 즐기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그 모습에 분개한 2천여 명에 가까운 시청자들이 해당 유튜버의 사과를 요구하는 글이 채팅창을 덮었습니다.

해당 유튜버는 이미 지난 1월 동물자유연대가 동물학대 혐의로 고발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당시에도 심한 욕설과 함께 반려견의 주둥이를 잡고 흔들고 짖누르는 장면을 그대로 방송했습니다. 다시는 반복되어서는 안될 끔찍한 동물학대, 그러나 7개월이 지나 해당 유튜버는 재차 자신의 방송에서 반려견을 학대했고, 그 모습은 더욱 대담하고 악랄해 보였습니다. 어떻게 이런 일이 다시금 일어날 수 있을까요? 

동물자유연대의 첫 고발 당시, 수사기관은 동물학대 혐의로 보기 어렵다는 입장이었으며 결국 접수된 고발장은 접수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습니다. 단지 수사기관이 유튜버에게 경고를 하는 선에서 결국 마무리 되었고,학대인지 아닌지 애매하다는 이유로 구두 경고에 그친 미온적 대처가 불러온 결과는 생각보다 끔찍했습니다. 부쩍 자란 반려견 만큼이나, 유튜버의 학대 수위는 높아졌습니다.

동물자유연대는 동물보호법 제8조에 의거하여 정당한 사유 없이 신체적 고통을 주거나 상해를 입히는 행위이자 동물의 고통을 수익 창출의 수단으로 삼아 영상물을 상영하여 인터넷에 게재하는 행위에 대해 해당 유튜버를 다시금 고발하며, 수사기관의 엄중한 수사를 강력히 촉구했습니다. 대수롭지 않은 일로 여긴 결과가 모니터 속 학대범을 더욱 악랄하게 길러냈고 한 생명을 앗아갈 수 있는 끔찍한 학대로 이어졌을 지도 모릅니다. 수사기관의 강력한 수사와 처벌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현재 유튜버의 처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이틀간 8만 5000명을 넘었으며 여론의 관심 또한 뜨겁습니다. (국민청원 바로가기: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1713) 동물의 고통을 돈벌이의 수단으로 이용하고도 반성은 커녕 동물보호법, 수사기관, 그리고 국민을 우롱하고 비아냥 댄 유투버는 반드시 그에 합당한 처벌을 받아야만 합니다. "국민들의 관심과 공분은 단 3일, 1주일 불과하다"는 학대범의 비아냥이 현실이 되지 않고 실질적 처벌로 이어질 수 있도록, 경찰의 국민적 요구에 부응하는 철저한 수사를 촉구합니다!

동물자유연대는 오늘, 지난 1월에 이어 동물학대 영상을 그대로 방송에 내보낸 해당 유튜브 채널에 대해 아무런 제재 조치도 취하지 않은 유튜브 코리아 및 구글 코리아에 대해 동물학대 유튜브 채널 삭제 및 동물학대 콘텐츠 제재 요청을 한 상태입니다.


▼ 구글 코리아의 동물학대 유튜브 채널 삭제 및 동물학대 콘텐츠 제재 촉구 서명 ▼






댓글


박병덕 2019-07-31 13:51 | 삭제

강아지좀 빨리구해주세요
구경만 하지말고


김민영 2019-08-01 12:53 | 삭제

저인간 저리때리고 화풀이하고 강쥐아프면 또 몰래버리고,
애견샵이나 어디싸게파는데데서 또사고
반복적일것입니다.
제발법을 강하게해서 저런인간을 처단해주세요~
글쿠저개를 주인한테 절대돌려보내면 안됩니다.